[강원일보/180519] [선택 6·13지선-후보들이 풀어야 할 지역경제 현안]도내 사회적 경제기업 육성에 걸림돌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원도사회적경제지원센터 작성일18-05-30 11:20 조회118회 댓글0건

본문

취약한 관계형 금융대출이 도내 사회적경제기업 육성의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다. 18일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에 따르면 강원지역의 인증 사회적기업은 108개로 전국에서 6번째로 많았고, 전국 대비 5.6% 비중을 차지했다. 예비사회적기업(82개), 협동조합(694개)까지 포함하면 도내 사회적경제기업은 884개에 달한다. 사회적기업(예비 포함) 190개의 업종을 보면, 교육문화 53개, 환경 32개, 농산물 유통가공 30개, 제조 28개, 보육간병 9개 등이다. 설립 목적별로는 취약계층 일자리 제공형이 36%, 지역사회공헌형 28%, 사회서비스 제공형 7% 등이다. 수익성이 높지는 않지만 공공성 차원에서 필요한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에 사회적기업들이 기여하고 있다. 

 

 

...이하 중략

 

기사 원문보기 ▶ http://www.kwnews.co.kr/nview.asp?s=401&aid=218051800067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